구글, 내년부터 플래시광고 중단

기존의 HTML4는 멀티미디어 기능에 약해서 플래시 플러그인을 사용했습니다.

플래시는 2000년대 초반엔 멀티미디어에 널리 활용되었지만, 모바일 기기가 나오고 계속된 플래시의 취약점 공격이 계속 증가했는데요. 그 시점에서 HTML5가 멀티미디어 기능을 가지고 나타나면서 플래시 플레이어의 입지가 크게 감소합니다.

지금은 플래시를 만들었던 어도비에서도 HTML5기반 미디어 제작 툴 사용을 유도할 정도입니다. 어도비의 플래시 제작툴을 켜면 HTML5기반 제작 툴을 소개해주고 있습니다.

플래시 플레이어가 설치된 MacOS

애플의 모바일 기기와 안드로이드 모바일 기기는 이미 플래시를 지원하지 않으며, 맥OS는 따로 설치하지 않으면 플래시를 이용할 수 없습니다.

이러한 추세에 맞춰 구글의 광고플랫폼인 애드워즈는 올해 안에 플래시 광고를 받지 않고 내년부터는 기존의 플래시 광고도 사용하지 못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