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머] OS X 10.12를 위한 맥용 시리 개발 중!

애플의 개인 비서 '시리'를 맥에서도 사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합니다.

시리는 아이폰 4s에서 처음 소개되었는데요, 자연어를 해석하고 사용자가 원하는 정보를 제공해 줍니다. 이후 시리를 애플 워치와 애플TV에도 추가했습니다. 이 시리를 이젠 맥용으로도 제작하고 있다고 합니다.

애플은 적어도 2012년부터 시리로 OS X용 테스트 버전을 내부에서 포함시켰을 것으로 보입니다. 이젠 세련된 인터페이스의 준비가 되었고, 애플 사용자에게 공개할 준비가 거의 완료 되었다고 합니다. 애플은 6월 WWC에서 OS X 10.12를 발표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알림센터나 아이폰같은 전체화면 대신 맥용 버전은 상태바에 나타날 것이라고 합니다. 사진을 보면 스포트라이트 오른쪽에 시리 버튼이 생길 듯합니다.

시리 버튼을 누르면 오른쪽 위에 알림처럼 시리가 나타나고, 음성입력을 나타내는 Sound Waves가 나옵니다. 디자인은 아직 테스트중이고, 6월의 발표 전에 마무리 될 것으로 보입니다.

맥의 시리는 시스템 설정에 '시리' 설정이 있을 것이라고 합니다. 그리고 시리를 실행하는 단축키를 설정할 수 있다고 합니다. 또한, 전원이 연결되어 있으면 아이폰에서 사용하던 '시리야'가 가능할 것이라고 합니다.

출처 : 9tomac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